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서울주택도시공사(SH)가 서울 고덕강일지구와 마곡지구에 국민임대주택 1009가구를 공급한다.

 

SH공사는 22일 고덕강일지구 8단지와 14단지, 마곡지구 9단지 등 국민임대주택 1009가구의 입주 대상자 모집 공고를 냈다. 인터넷·모바일 청약은 오는 10월12일부터 10월 23일까지다.

 

이번에 공급되는 물량은 강동구 고덕강일지구 8단지 318가구·14단지 179가구, 마곡지구 9단지 512가구다.

 


신혼부부와 자녀 만 6세 이하 한부모, 고령자, 장애인, 비정규직, 중소기업재직자, 노부모부양자 등 우선 공급 대상자에게 총 667가구가 공급된다. 그 외 주거약자에 143가구, 일반공급 199가구 등이다.

 

전용면적별 공급물량은 고덕강일지구 29㎡ 211가구, 39㎡ 274가구, 49㎡ 12가구다. 마곡지구는 전용면적 49㎡ 512가구다.

 

일반공급 입주 자격은 현재 서울시에 거주하는 무주택가구 구성원으로서 가구당 도시근로자 월평균 소득의 70% 이하, 세대 총자산 2억8800만 원 이하, 세대 보유 자동차 가액 2468만 원 이하면 신청할 수 있다.

 

전용 50㎡ 미만 주택은 경쟁 시 가구당 월평균 소득 50% 이하면 우선 선정한다. 1순위 조건은 해당 자치구와 연접구 거주 여부다.

 

우선 공급 대상은 고령자, 장애인, 노부모 부양, 신혼부부, 자녀 만 6세 이하 한부모 등 총 23개 분야의 해당 자격 대상자에게 공급한다.

 

국민임대주택 공급가격은 전용면적 29㎡는 보증금 약 1600만~1900만 원·임대료 약 16만~19만 원이다. 39㎡는 보증금 약 3200만~3600만 원·임대료 약 23만~25만 원, 49㎡는 보증금 약 5000만~5300만 원·임대료 약 29만~31만 원으로 책정됐다.

 

국민임대주택 공고는 22일이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방문 청약은 할 수 없다. 인터넷과 모바일 청약을 10월12~23일 시행한다. 다만, 고령자와 장애인 등 인터넷 청약이 어려운 청약자를 위해 사전 주소접수 기간에 SH공사 콜센터에서 신청한 대상자만 10월12~21일 우편 접수를 통해 선순위 인터넷 청약 접수를 대행할 예정이다.

 

후순위는 11월2~6일 인터넷 청약 접수만 진행한다. 선순위 신청자 수가 공급 가구의 300%를 초과하면 후순위 신청접수는 받지 않는다. 
 
서류심사대상자 발표는 11월17일, 당첨자는 내년 3월24일 발표한다. 계약기간은 내년 4월5~7일이다.

 

이기우 기자 hkbnews@hkbnews.com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9-22 14:12:18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유니세프_리뉴얼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