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평택제천고속도로 평택 복합휴게소가 오는 24일 문을 연다.

 

한국도로공사는 평택제천고속도로 서평택분기점과 평택분기점 사이에 있는 평택 복합휴게소(양방향)가 24일 오전 1시 개장한다고 23일 밝혔다.

 

평택 복합휴게소는 화물차 통행량이 많은 노선의 특성(평택 제천선 38.4%·전국 평균 27.7%)을 반영해 휴게소 1층에는 화물차 운전자 전용 식당, 2층에는 ex-화물차 라운지를 설치했다. 화물차와 승용차의 주차장을 분리하고 대형차 주차공간을 대폭 확대했다.

 

평택 복합휴게소

ex-화물차 라운지는 운전자 누구나 24시간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 남녀 전용 휴게텔(수면실·휴게실·샤워실), 건조기가 구비된 세탁실, PC룸, 체력단련실 등이 들어섰다.

 

다만 코로나19 위기경보 심각 단계 격상에 따라 전국 41개의 화물차라운지와 휴게텔은 잠정폐쇄된 상태다. 평택 복합휴게소의 화물차라운지도 추후 개장될 예정이다.

 

택제천고속도로는 송산포도휴게소와 안성맞춤휴게소의 구간 거리가 64㎞로 매우 멀었으나 평택 복합휴게소 개장으로 양방향 휴게소 간격이 30㎞로 줄어 운전자들의 안전과 편의가 크게 향상될 것으로 보인다.

 

도로공사 관계자는 “화물차 운전자 휴식 공간 확충으로 사고 예방에 도움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입지와 노선 특성에 맞는 복합휴게시설을 설치해 최적의 휴게공간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추석 연휴인 오는 29일부터 다음 달 4일까지 코로나19 전파 예방을 위해 모든 휴게소의 실내매장 좌석 운영이 금지되고 음식은 포장만 가능하다.

 

이기우 기자 hkbnews@hkbnews.com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9-23 17:37:44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유니세프_리뉴얼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