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경기도 수원과 용인에 서울행 광역급행버스(M버스) 노선이 신설된다.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는 최근 광역버스 노선위원회를 열어 M버스 2개 노선 신설을 결정했다고 24일 밝혔다.
 
신설 노선은 수원 권선대림아파트~서울역(5대), 용인 동백(초당역)~교대역(10대)이다.

 

M버스

대광위는 “이번에 신설될 노선은 각 노선의 대중교통 통행 수요와 신도시 개발로 인한 장래 이용 수요, 기존 광역버스 노선의 혼잡도, 지방자치단체의 재정지원 의사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선정됐다”고 설명했다.

 

신설이 결정된 M버스 2개 노선은 운송사업자 모집 공고 등을 통해 운송사업자를 선정하고, 면허 발급 등을 거쳐 내년 상반기 운행할 예정이다.

 

자세한 운행 계통은 해당 노선을 운영할 운송사업자 선정 이후 관련 지자체와 운송사업자 간 협의를 거쳐 확정된다.

 

최기주 대광위원장은 “앞으로도 수도권 출퇴근 시민들의 대중교통 이용 편의 증진을 위해 신도시 등 대중교통 여건이 열악한 지역을 대상으로 M버스 노선을 지속해서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최진철 기자 hkbnews19@hkbnews.com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9-24 11:53:14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유니세프_리뉴얼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