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경기 평택시 수서고속철도(SRT)·수도권 광역전철 지제역이 ‘평택지제역’으로 역 이름이 바뀐다.

 

더불어민주당 홍기원 의원(평택시갑)은 국토교통부 역명심의위원회 심의 결과, 수서고속철도와 수도권 광역전철 ‘지제역’의 명칭이 ‘평택지제역’으로 변경 결정됐음을 국토부에서 보고받았다고 30일 밝혔다.

 

지제역. 평택시 제공

지제역은 평택에 있음에도 역명만으로는 어느 시에 있는지 알 수 없어 시민들에게 불편을 줬다. 평택시를 방문하는 다른 지역 철도이용자들에게도 혼선을 줬다는 지적이 잇따랐다.

 

아울러 대규모 택지개발과 민간도시개발사업, 고덕국제신도시 조성, 미군기지 이전 등 각종 개발 사업으로 지제역세권 환경이 급속히 변화하면서 지제역의 명칭 변경이 필요하다는 요구도 많았다.

 

이에 따라 2015년 평택시 지명위원회 심의로 ‘평택지제역’을 결정, 지난해 12월 지제역 역명변경 설문조사와 시민 의견수렴을 거쳐 올해 2월 한국철도시설공단에 심의를 요청해 국토부 역명심의위원회에서 ‘평택지제역’으로 최종 가결됐다.

 

홍 의원은 “평택지제역은 복합환승센터 구축과 지제역세권 개발 등의 사업 추진으로 고속철도와 대중교통 간 환승이 가능한 수도권 남부철도 거점으로 위상이 높아질 것”이라며 “평택시를 대표하는 역으로 새롭게 태어날 것”이라고 말했다.
 
정장선 평택 시장은 “이번 역명 개정으로 지제역이 평택시에 위치하는지 몰라 혼선을 겪던 다른 지역 철도이용객의 불편이 크게 해소될 것”이라며 “수도권 남부 철도교통 거점 역으로서 위상 강화와 발전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평택지제역 명칭은 국토부 역명개정 고시를 통해 최종적으로 국민에 알려지게 된다. 평택시는 한국철도공사(KORAIL), SR 등 관련 기관과 협의해 적극적으로 홍보하고 안내시설 등을 정비할 계획이다.

 

이기우 기자 hkbnews@hkbnews.com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10-30 16:46:52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유니세프_리뉴얼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